스트릿 브랜드 fucking young!

에 영감을 받아 그린 그림입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