전시중인데, 사람들이 종이가 떨어지고 있다고 생각하는 듯해서 재밌었다. 관계자 분도 몰랐으니까. 

카메라를 전조네 놓고와서 폰카로 찍어서 아쉽다. 다음전시 시리즈로 만든다고 생각하니 기분좋고, 기대된다.